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ITS 세계총회’ 강릉 유치 본격 추진

기사승인 2020.10.29  06:53:18

공유
default_news_ad1

- 국토부, 한국판 뉴딜·미래강릉 ITS 청사진 홍보에 적극 나서

국토교통부는 29일 ‘강릉 ITS 세계총회 유치를 위한 국제 웨비나’를 열고 국내 후보지인 강릉시 홍보에 적극 나선다.

교통올림픽으로 불리는 ITS 세계총회는 1994년 프랑스 파리에서 시작해 매년 아시아, 미주, 유럽을 순회하며 개최되는 지능형 교통체계(ITS) 분야의 세계 최대 전시회이자 학술대회다.

국토부는 지난 2월 ‘2026년 ITS 세계총회 유치 후보도시 선정 평가위원회’에서 국내 유치 후보도시로 강릉시를 최종 선정하고 강원도, 강릉시, 한국도로공사, 한국지능형교통체계협회 등으로 구성된 유치위원회를 중심으로 적극적인 유치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에서는 ‘제5회 서울 ITS 세계총회’(1998년)와 ‘제17회 부산 ITS 세계총회’(2010년)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으며, 한국 외 이사국에서는 대만이 수도 타이페이를 유치 후보지로 신청해 강릉과 타이페이 이파전으로 경쟁구도가 형성됐다.

국토부 손명수 2차관은 개회사에서 “아·태 ITS 이사국과 함께 한 웨비나를 통해 우리가 공동으로 대응해 나가야 할 코로나-19와 지속가능한 ITS 미래를 논의하고, 호혜의 동반성장을 이뤄가기를 기대한다”면서, “특별히, 평창동계올림픽의 유산이 깃든 도시 강릉의 잠재력을 국제사회와 공유할 수 있도록 세계총회 유치를 위한 아낌없는 지원”을 요청하기로 했다.

한편, 국토부와 강릉시는 이번 웨비나를 시작으로 아태 이사국들과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오는 2021년 4월, 호주 브리즈번 ITS 아태 총회, 5월, ITS 아태 사무국 현장 답사 및 홍보 활동 등 유치활동에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박종만 기자 jmpark@skenews.kr

<저작권자 © 산경e뉴스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